음모가 많은 여성이 성감도 좋다?

사람에게 어째서 음모가 있는지는 알려지지 않으나, 음모에는 아포크린샘이라는 체취를 발산시키는 분비샘이 있어서, 성취(性臭)를 품고 있다가 이성을 끌어당기는 역할을 한다. 시각적으로도 여성 기가 클로즈업된 사진에 나타난 음모는 여러 가지 상상력을 불러일으킨다. 그런 면에서 털이 많으면 성욕도 많을 것이라는 상상을 발동시킨 듯하다.…

Read More

정상위를 오래 하면 엉덩이가 펑퍼짐해진다.

정상위는 남성이 여성의 위에서 얼굴을 마주 보고 행하는 체위 방법이다. 남성이 여성의 위에서 치골에 압력을 가하게 되면 남성의 체중이나 동작에 의한 쇼크를 주로 여성의 엉덩이가 받아들이게 된다. 이런 압력이 가해지면 여성의 허리로부터 둔부에 이르는 근육 근의 발달이 촉진되기도 하지만 엉덩이의…

Read More

여성은 복상사가 없다?

아니다. 복상사는 남성에게 압도적으로 많기는 하지만 여성도 있다. 여성이라고 복상사가 없는 것은 잘못 알려진 속설이다. 게다가 요즘은 여성 복상사도 늘어나는 추세이다. 재미있는 것은 같은 복상사이면서도 남성과 여성의 사인(死因)이 차이가 난다는 점이다. 원래 복상사의 직접적인 원인은 흥분으로 인한 혈압상승이다. 혈압의 정상치가…

Read More

엉덩이가 올라붙은 여성은 명기다?

엉덩이가 처지게 되면 남성에게 주는 섹스 느낌이 나빠지는 것은 사실이다. 탱탱하게 위로 올라붙은 엉덩이와 아래로 축 처진 엉덩이는 시각적으로도 차이를 안겨 준다. 그런데 연구 결과에 따르면 엉덩이의 처짐에 따라 소음순과 대음순의 발육이 나빠지고 여성의 성감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클리토리스에도 큰…

Read More
섹시

여성은 페니스가 클수록 좋아한다.

남성의 큰 상징은 여성의 성적인 심리에 강한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다. 그래서 어떤 남성들은 혹시 보디빌딩을 하는 것처럼 자위행위로 크기를 키울 수 있을까 하고 열심히 훈련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하지만 성기는 단련시킨다고 커지지는 않는다. 작은 것보다는 큰 것이 보기에도 강력해…

Read More

유방이 큰 여성은 성감도가 높다

유방이 큰 여성일수록 여성호르몬의 분비가 활발해 섹스에 적극적이다. 작은 유방을 가진 여성은 불감증이다. 젖꼭지를 빨면 유방이 커진다. 줄넘기나 달리기를 하면 유방이 커진다. 가슴이 크면 둔하다…이처럼 유방의 크기에 관해서는 상반된 속설이 많다. 하지만 이것은 모두 그릇된 말들이다. 유방의 크기와 형태는 유전과…

Read More

발목이 가는 여성이 성감이 좋다 ?

14, 5세기 중국에서의 여성의 발은 굉장히 중요한 성적 유희 물이었다. 발이 작으면 작을수록 좋다고 하여 여성의 발이 자라지 못하도록 꼭꼭 묶어두는 전족을 했다. 발과 여성의 섹스를 연관 지어 생각했던 것이 여기서 나왔는데 그중의 하나가 '발목이 가늘면 그곳의 조임 새도 좋을…

Read More

콘돔을 겹쳐 끼우면 조루가 일어나지 않는다.

예민한 음경의 감각을 둔화시킬 목적으로 콘돔을 여러 개 겹쳐 착용하면 괜찮겠지 하는 발상에서 나온 속설인데, 한 마디로 처량한 방법이다. 신경 절단 수술을 하면 조루를 고칠 수 있다는 치료법도 있지만, 이것 역시 수술 방법이 공인되었거나 효과가 입증되고 있지는 못하다. 음경의 감각이…

Read More

섹스를 경험한 여성은 목이 굵어진다?

일 반전으로 나이를 먹는 데 따라 비만해질 가능성이 높은 것은 남녀에 차이가 없다. 특히 여성은 출산하게 되면 호르몬 등의 작용에 의해 살이 찌는 일이 많다. 이런 것처럼 처녀 시절 말랐던 여성도 결혼을 한 후에는 살이 올라 보통의 몸으로 될 확률이…

Read More

정액은 적절하게 방출되어야 더욱더 활발하게 생성된다.

난자는 일생에 보내지는 개수가 정해져 있지만, 정자는 방출되면 방출될수록 신선한 정자를 만들어내기 때문이다. 오랜 금욕생활을 하면 정액이 차서 마치 저수지의 물이 썩어가듯 전립선의 울혈이 생긴다. 만성 전립선 환자에게 규칙적인 성관계가 약 이상의 처방이 되는 것은 다 이런 이유에서다. 쓰면 쓸수록…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