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딜도란 ?

딜도란 ?

모조 남근. 여성용, 혹은 남성용 자위기구의 일종. 한국에서는 흔히 먹 쇠라고 부르는 모양이다.

삽입용 섹스 토이를 말하며 성기나 항문에 삽입하여 사용한다. 재질은 다양하지만, 현대에 들어서 보통 실리콘으로 만들어지는 듯하다. 여성끼리, 혹은 여성이 남성에게 삽입하기 위해 곳간에 부착할 수 있는 스트랩 온 딜도가 존재하며 이것이 뱃속에 들어간 남성이 병원에서 제거 수술을 받은 적도 있다, 양쪽으로 성기 모양이 있는 긴 딜도도 존재한다. 삽입 자위를 위해 쓰이는 도구이다.

사람에 따라 삽입으로는 전혀 못 느끼는 경우가 있음으로 너무 기대하지 말 것. 모양은 가지각색으로 디자인을 중시한 제품부터 기능성을 중시한 것, 남성 기를 본떠 만든 것 또는 돌기가 무수히 나 있는 것도 있다. 아직 한국 성인용품점의 주 고객은 남성이 대부분이라 남성 시선에서 선호되는 남 성기 모양의 제품이 잘 팔리며 상점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성에 대해 좀 더 개방적인 유럽은 딜도를 직접 구매하는 여성 고객층이 꽤 있어 남 성기 모양을 본뜬 것보다 깔끔하고 세련된 디자인. 기능을 중시한 딜도의 수요가 더 높다.

위에서도 말했듯이 처음부터 삽입만으로 느끼는 사람은 드물다. 성 경험이 없으며 삽입 자위에 어느 정도 환상을 가진 사람이 사용하면 환상이 와장창 깨지는 것을 느낄 수 있을 것. 더군다나 한국에서 판매되는 일반적인 모양의 딜도라면 보관도 처분도 난감하므로 초심자는 딜도나 바이브레이터 같은 삽입용 장난감 말고 로터부터 시작하는 것을 권한다. 혹은 딜도 대용으로 긴 막대, 화장품 병 등으로 대신 사용하는 경우가 있다.

오이나 당근처럼 기다란 형태의 야채도 유구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딜도 대용품. 혹시라도 사용하려는 이를 위해 조언하자면, 정말 깨끗이 세척해서 사용하도록 하자. 토양세균이 있다. 위에 서술했다시피 딜도는 남성들도 사용할 수 있다. 일반적인 자위와는 달리 여성들이 느끼는 것과 동일한 오르가슴을 느낄 수 있다고….

다만, 부위가 부위인 만큼 젤 사용은 필수이다. 유명한 회사로는 페어리루, 토이즈 하트, ?, 지니, 객체, 헤라 등이 있다. 유명한 업체에서 만든 제품들이 재질이나 품질 등에서 여러모로 안전하고 튼튼하니 비싸더라도 성인 용품협회의 인증을 받은 전문점에서 판매하는 정품을 사용하도록 하자. 그리고 판례상 일단 거래도는 음란물이 아니다.
This Post Has 0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Close search
Search

초특급 EVENT

가입자 전원 10,000원 포인트 즉시 지급!
남은 기한 :
남자 성인용품 할인점 
close-li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