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ain Content
4. 유익한 성지식 24가지

4. 유익한 성지식 24가지

아모르몰 구경가기 (클릭)

(12) 여성은 페니스가 클수록 좋아한다
남성의 큰 심벌은 여성의 성적인 심리에 강한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다. 그래서 어떤 남성들은 혹시 보디빌딩을 하는 것처럼 자위행위로 사이즈를 키울 수 있을까 하고 열심히 훈련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하지만 성기는 단련시킨다고 커지지는 않는다. 작은 것보다는 큰 것이 보기에도 강력해 보이겠지만 크다고 해서 무조건 여성을 만족시키지는 않는다. 여성의 질은 아기를 낳을 수 있을 만큼 넓어지기도 하고 삽입 깃 생리대를 넣을 수 있을 만큼 좁아지기도 한다.

즉 심벌이 어떤 사이즈건 간에 그것에 맞춰 신축이 가능하다. 또 여성의 성적인 쾌감 대는 질 입구의 3분의 1지점에 몰려 있어 여성의 평균적인 질 사이즈를 생각할 때 평상시 7∼8㎝, 발기했을 때 9∼10㎝ 정도면 무난히 임무를 마칠 수 있다. 공연히 큰 심벌만 믿고 자신의 욕구를 절제 못 하고 과도하게 채우려는 남성이 있다면 큰 심벌은 여성에게 만족은커녕 아픔만 안겨줄 뿐이다. 오히려 심벌의 크기보다는 상대방에 대한 배려와 편안한 기분이 만족감에 절대적인 영향을 미친다.

(13) 엉덩이가 올라붙은 여성은 명기다
엉덩이가 처지게 되면 남성에게 주는 섹스 느낌이 나빠지는 것은 사실이다. 탱탱하게 위로 올라붙은 엉덩이와 아래로 축 처진 엉덩이는 시각적으로도 차이를 안겨 준다. 그런데 연구 결과에 따르면 엉덩이의 처짐에 따라 소음순과 대음순의 발육이 나빠지고 여성의 성감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클리토리스에도 큰 영향을 끼친다고 한다.

클리토리스의 발육을 표시하는 기준이 되는 음핵 포피의 길이도 엉덩이가 처짐에 따라 발육이 나쁘다. 또 여성의 감도와 관계가 깊은 음핵귀두도 엉덩이가 처짐에 따라 발육이 빈약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점들로 미루어 엉덩이가 올라붙은 여성이 성기 발육이 잘 되었을 것으로 판단하지만 개인차가 있음을 무시할 수는 없다.

(14) 입이 큰 여성은 그곳도 크다
일 상 생활에서 건전한 부부생활 섹스 24가지 기본 상식법
의학적으로 근거가 없는 말이다. 그런데도 이런 속설이 끊이질 않는 것은 질 점막과 입안의 점막이 유사조직이라는 점에서 입이 제2의 성기로 간주하기 때문이다. 성감대에서도 성기 못지않게 주요한 부분이라는 점에서도 이런 속설이 정설처럼 퍼지게 하는 요인이 되고 있다.

(15) 여성은 복상사가 없다
아니다. 복상사는 남성에게 압도적으로 많기는 하지만 여성도 있다. 여성이라고 복상사가 없는 것은 잘못 알려진 속설이다. 게다가 요즘은 여성 복상사도 늘어나는 추세이다. 재미있는 것은 같은 복상사이면서도 남성과 여성의 사인(死因)이 차이가 난다는 점이다. 원래 복상사의 직접적인 원인은 흥분으로 인한 혈압상승이다.

혈압의 정상치가 120㎜Hg이고 오르가슴을 느낄 때는 250㎜Hg라는 보고가 있다. 그런데 흥분이 지나쳐 그 한계를 넘어가면 복상사의 가능성이 높아지는 것이다. 그러나 남녀의 사인은 다르다. 남서의 경우 복상사의 원인이 심장마비 60%, 뇌출혈 37%, 기타 3% 순으로 나타난다. 이는 섹스를 남성은 심장으로 여성은 뇌로 받아들인다는 것을 의미한다.

(16) 정상위를 오래 하면 엉덩이가 펑퍼짐해진다
정상위는 남성이 여성의 위에서 얼굴을 마주 보고 행하는 체위 방법이다. 남성이 여성의 위에서 치골에 압력을 가하게 되면 남성의 체중이나 동작에 의한 쇼크를 주로 여성의 엉덩이가 받아들이게 된다. 이런 압력이 가해지면 여성의 허리로부터 둔부에 이르는 근육군의 발달이 촉진되기도 하지만 엉덩이의 모양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생각에서 이런 얘기가 나오는 것 같지만 의학적으로 근거는 없다.

(17) 음모가 많은 여성이 성감도 좋다
사람에게 어째서 음모가 있는지는 알려지지 않으나, 음모에는 아포크린샘이라는 체취를 발산시키는 분비샘이 있어서, 성취(性臭)를 품고 있다가 이성을 끌어당기는 역할을 한다. 시각적으로도 여성 기가 클로즈업된 사진에 나타난 음모는 여러 가지 상상력을 불러일으킨다.

그런 면에서 털이 많으면 성욕도 많을 것이라는 상상을 발동시킨 듯하다. 음모, 가슴 털, 다리털과 같은 머리털 이외의 체모는 남성호르몬의 작용에 의해 자라는 것이라 음모가 많은 여성은 남성적이라고 오해받을 소지가 있다. 섹스해도 수동적이지 않고 남자처럼 적극적이며 대담할 것이라고 남성들 스스로 멋대로 생각할 여지가 많다. 음모가 많은 무모증 여성에 관한 편견도 그렇다. 재수가 없다고 기피하는 남성이 있는가 하면 천하의 명기라고 좋아하는 남성도 있다. 이런 것 모두 근거가 없는 말이다.

This Post Has 0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Back To Top
×Close search
Search

초특급 EVENT

가입자 전원 10,000원 포인트 즉시 지급!
남은 기한 :
남자 성인용품 할인점 
close-link